상단으로 이동

자명사(익산)

* 여성스러움이 묻어나는 사찰, 자명사 *
고즈넉하게 드라이브를 하면서 주위의 맑은 공기를 느낄 수 있는, 가는 길이 험하지 않은 매우 아름다운 비구니 사찰이다. 표지판이 그다지 잘 되어 있지 않지만 길가에서 잘 물어보고 제대로 길을 들어서기만 하면 산을 거스르지 않고 난 구불구불한 길을 따라 가다보면 멀리서도 저 곳이구나! 하는 느낌이 팍 꽂히는 그런 곳이 자명사이다.

우슬산(牛瑟山)이라는 매우 시적인 이름이 붙어있는 곳에 위치한 자명사는 비구니 스님이 정갈하게 다듬고 가꾸어 경내의 곳곳에는 여성스러움이 묻어나고 있다. 기도시간이 되자 부처님 앞에 예를 갖추고, 청아하게 불경 외는 스님의 독경소리가 마음의 귀를 울린다. 듣는 이 없어도 불법(佛法)을 실어 두드리는 맑은 목탁소리는 한 마리 작은 새

14/20

이용안내

(본 정보는 한국관공공사 TourAPI를 통해 제공 됩니다)
유모차 대여 불가
신용카드 없음
애완동물 없음
문의 및 안내 063-861-3542
주차시설 있음
화장실 있음

주변관광지도

같은지역 많이 본 펜션